진료정보

진료시간

  • 평일 09:00 ~ 18:0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 수요일 09:00 ~ 13:00

일요일 : 공휴일 = 휴진

031-265-7585

골다공증검사

  • 진료정보
  • 골다공증검사
 

골다공증에 관하여

 

정의

인체 특정 부위의 뼈의 양을 측정하기 위한 검사이다. 골다공증, 골연화증과 같은 대부분의 대사성 골질환 환자에서는 뼈의 양이 감소하게 되는데, 뼈의 양을 골밀도라고 하는 지표로 측정하고 이를 정상인의 골밀도와 비교하여 얼마나 뼈의 양이 감소되었는지를 평가하고자 하는 것이 검사 목적이다.

이중에너지 X선 흡수 계측법은 간편하고 반복 측정 시 재현성(반복 검사 시 같은 결과가 나오는 정도)이 높아서 골다공증 등의 환자에서 초기 진단은 물론 약물 치료에 대한 반응을 평가하는 데도 적합하다.

방사선 흡수 계측법(radiographic absorptiometry), 이중에너지 X선 흡수 계측법(dual energy X-ray absorptiometry, DEXA), 정량적 초음파 검사(quantitative ultrasound, QUS), 정량적 컴퓨터 단층촬영(quantitative computed tomography), 정량적 자기공명영상

 

골다공증 환자에서는 1년에 한 번씩 정기적으로 실시할 것을 권장한다. 선별검사로서는 65세 이상의 여성, 70세 이상의 남성에서 시행할 수 있다. 그 외의 대표적인 검사 적응증은 65세 이하의 여성에서 골다공증 발생 위험요소가 있는 경우나, X선 검사 등에서 골다공증 의심될 때, 척추 압박골절의 소견이 있을 때 등이다. 부신피질 호르몬 치료를 3개월 이상 받고 있거나 만성 신장질환, 류마티스 관절염, 장기이식 환자에서도 골밀도 감소의 가능성이 높으므로 검사를 시행한다.

준비사항: 특별한 준비사항은 없다.

검사방법:

검사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속옷을 제외한 모든 옷을 탈의하고 검사용 가운을 입은 상태로 검사 테이블에 눕는다. 천장을 바라보는 자세로 똑바로 누운 자세를 1~2분 가량 유지하면 촬영 장비가 이동하면서 검사가 진행되며, 검사 중 움직이지만 않는 것 이외에 특별한 유의사항은 없다. 골다공증 환자에서 골절이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요추와 대퇴골 2군데에 대하여 검사를 시행한다.

소요시간: 대략 3~5분 정도(1회 검사)

주의사항:

임산부는 검사를 시행할 수 없으므로 임신 가능성이 있는 경우 의료진에 미리 알릴 것

결과:

촬영을 통하여 얻은 영상자료를 컴퓨터가 계산하여 요추와 대퇴골에 대한 골밀도를 구하고, 이 값이 20~30대 동일 성별 정상인의 골밀도와 비교하여 어느 정도의 차이를 보이는지를 수치화 한 T값을 얻게 된다. 영상의학과 등 검사를 시행한 진료과의 의사가 이 값을 분석하여 골다공증의 유무나 정도를 평가한다. 판정 결과는 T값에 따라 정상(-1.0 이상), 골결핍(-2.4~-1.1), 골다공증(-2.5 이하) 세 가지로 나오며, 후자일수록 뼈의 양이 감소된 정도가 심한 것을 의미한다. 이와 같은 초기 진단은 물론, 골다공증 환자를 치료하면서 주기적으로 이 검사를 시행하여 T값의 변화 추이를 살펴봄으로써 치료에 대한 효과를 판정할 수 있다.

진단질병:

골다공증, 골연화증, 부갑상선 기능 항진증, 신성 골이영양증, 기타 대사성 골질환

 




NEWS
위/대장내시경, 국민건강보험 암검진, 종합검진, 성인병검진, 채용검진